2019.10.10 (목)

  • 구름많음동두천 18.0℃
  • 구름많음강릉 21.2℃
  • 흐림서울 19.3℃
  • 구름많음대전 19.2℃
  • 구름조금대구 23.6℃
  • 맑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2.8℃
  • 맑음부산 23.8℃
  • 구름많음고창 21.5℃
  • 맑음제주 22.2℃
  • 흐림강화 18.9℃
  • 흐림보은 19.2℃
  • 흐림금산 20.0℃
  • 맑음강진군 23.8℃
  • 맑음경주시 23.9℃
  • 맑음거제 23.7℃
기상청 제공

낙농진흥회, 27일 대구서 ‘빅데이터 기반 스마트낙농 세미나’

‘2019 한국국제축산박람회’ 부대행사로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낙농진흥회(회장 이창범)는 ‘2019 한국국제축산박람회’가 열리는 대구엑스코(EXCO)에서 오는 27일 ‘빅데이터 기반 스마트낙농의 현재와 미래’라는 주제로 낙농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날 세미나에서 각 주제발표는 ▲스마트축산 중장기 추진방안(농식품부 축산경영과 안정모 사무관) ▲낙농의 미래, 스마트낙농 실현방안(낙농진흥회 조재준 본부장) ▲빅데이터 기반 스마트낙농 기술의 선진 연구동향(충남대학교 서성원 교수) ▲ICT데이터를 활용한 낙농생산성 향상 사례(고려동물병원 하현제 원장)가 있을 예정이다.
최근 로봇착유기 및 생체센서 등의 개체상태 파악이 가능한 ICT기기 보급이 확대됨에 따라 유럽을 중심으로 한 낙농선진국에서는 개체별 ICT데이터로 빅데이터를 구축하여 동물복지, 생산성 향상 등을 실현하는 스마트낙농(Smart Dairy Farming) 프로젝트가 진행 중이다.
이번 세미나는 이러한 세계적인 움직임에 맞춰 해외동향을 살펴보고, 국내 ICT현황을 진단함으로써 ‘스마트낙농’ 실현을 위한 과제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낙농진흥회 관계자는 “정부의 지원사업에 힘입어 ICT기기 보급은 빠른 속도로 확대되고 있지만, ICT데이터의 수집·공유체제가 마련되지 않아 데이터 활용도는 낮은 실정”이라며 “개체별 사양정보를 빅데이터로 구축하여 분석결과를 농가에게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스마트낙농을 실현한다면 낙농산업은 ‘노동형산업’에서 ‘지능형산업’으로 한 단계 업그레이드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낙농진흥회는 지난 해부터 ‘ICT데이터 융복합 및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과 관련된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 연구과제를 수행 중에 있다.
낙농진흥회는 이 연구과제를 통해 제조사가 상이한 이기종 ICT기기에서 생성되는 데이터를 수집하는 장치개발과 함께, ICT데이터 표준화 체계를 확립함으로써 ‘낙농부문 빅데이터 플랫폼’을 완성한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