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3 (금)

  • 구름많음동두천 27.0℃
  • 구름많음강릉 31.7℃
  • 구름조금서울 30.0℃
  • 구름많음대전 28.9℃
  • 구름많음대구 29.6℃
  • 구름많음울산 27.8℃
  • 흐림광주 28.6℃
  • 흐림부산 26.4℃
  • 구름많음고창 27.5℃
  • 흐림제주 29.1℃
  • 구름조금강화 28.0℃
  • 구름많음보은 28.5℃
  • 구름많음금산 28.4℃
  • 흐림강진군 27.1℃
  • 구름조금경주시 30.0℃
  • 흐림거제 27.5℃
기상청 제공

종합

“주춤한 농식품 수출…동남아 등 거래처 발굴 시급”

농식품부, 하반기 농식품 분야 수출 대책회의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농식품 수출 증가세가 주춤한 상황을 보이며 하반기 수출 대책을 모색하기 위해 전방위적인 수출 계획을 점검하는 회의<사진>가 열렸다.
농림축산식품부 박병홍 식품산업정책실장 주재로 지난 22일 농식품부 대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회의에는 주요 농식품 유관기관과 농기계, 농약, 비료 등 연관산업 협회 관계자들도 참석했다.
올해 7월까지 농식품 분야 수출은 전년 대비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으나 시장 다변화 측면에서 개선 필요성이 제기됐다. 농식품 수출시장에서 일본·중국·미국 3개국의 수출 의존도가 47.3%에 달했다.
이날 회의에서 농식품 수출 시장 다변화와 전략적인 한류ㆍ온라인 마케팅, 수출 경쟁력 제고 등 하반기 농식품 수출방안을 심도있게 논의했다.
또한 농식품 뿐만 아니라 농기계·농약·비료 등 농업 연관산업의 수출 여건을 분석하고 하반기 수출 촉진 계획도 논의했으며, 전반적으로 어려운 여건이지만 수출 확대를 위해 동남아 등 주요시장의 거래처 발굴과 우수성 홍보 등 해외 수요 확대에 힘쓰자는 의견이 모아졌다.
박병홍 식품산업정책실장은 “대외적인 수출 여건이 어려워지는 상황 속에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성장세를 보이는 농업 분야의 전·후방산업을 포함한 전방위적인 수출 확대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정부와 민간이 함께 뜻을 모아 하반기 농식품 분야 수출 촉진에 총력을 기울여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