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4 (수)

  • 구름많음동두천 32.3℃
  • 구름많음강릉 26.9℃
  • 구름많음서울 34.2℃
  • 구름많음대전 33.5℃
  • 흐림대구 31.4℃
  • 구름많음울산 28.9℃
  • 구름조금광주 32.9℃
  • 구름많음부산 31.8℃
  • 구름많음고창 30.2℃
  • 구름조금제주 31.2℃
  • 구름많음강화 33.0℃
  • 구름많음보은 31.8℃
  • 구름많음금산 32.9℃
  • 구름많음강진군 32.3℃
  • 구름많음경주시 27.3℃
  • 구름조금거제 33.0℃
기상청 제공

낙육협, 낙농인 목장경영전문화 교육 실시

목장경쟁력 강화 위한 교육 이뤄져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전국의 낙농인들이 전문 목장경영인으로 거듭나기 위해 학구열을 불태웠다.
한국낙농육우협회 청년분과위원회(위원장 정해정)는 지난달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대전호텔선샤인에서 ‘2019년 낙농인 목장경영전문화 교육’<사진>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빠르게 변화하는 국내 낙농여건 속에서 주체적으로 목장경쟁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선진 낙농인 육성을 위해 2009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프로그램으로 목장 원가회계, 재무상태표 작성, 손익분석 등 목장경영학 전반이 중점적으로 다뤄졌다.
목장 경영관리 및 회계 전반에 대한 교육을 진행한 나현채 애그리텍이앤씨 대표는 “목장에서 숱하게 보게 되는 원유대, 산유량, 유성분 분석, 사료비 등의 숫자가 각각 무엇을 의미하는지 알고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교육생들은 낙농목장에서 벌어지는 모든 경영활동의 내용과 성격을 학습한 후, 조별로 가상의 목장을 만들어 재무상태표와 손익계산서를 작성해보면서 생산비를 낮추고 수익성을 높일 수 있는 방안을 찾기 위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밖에도 최근 현장에서 대두되고 있는 각종 낙농현안에 대한 교육도 이뤄졌다.
홍영진 서울우유협동조합 집유검사팀 차장은 축산물 위생안전과 관련해 정부에서 원유잔류물질 중에서 가장 중점을 두고 있는 것은 곰팡이독소(아플라톡신M1)라며 “곰팡이독소는 사료에 주원인이 있기 때문에, 원유에서 아플라톡신이 검출됐다면 사료를 바로 바꿔줄 것”을 조언했다.
한편, 낙농육우협회는 오는 8월 6일부터 8일까지 3일간 여성낙농인을 대상으로 목장경영전문화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