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2 (금)

  • 구름많음동두천 27.8℃
  • 구름많음강릉 25.8℃
  • 구름많음서울 28.0℃
  • 구름많음대전 27.1℃
  • 흐림대구 28.5℃
  • 구름많음울산 25.5℃
  • 구름조금광주 27.2℃
  • 구름많음부산 26.8℃
  • 구름많음고창 25.8℃
  • 구름많음제주 24.5℃
  • 구름많음강화 25.0℃
  • 구름많음보은 27.6℃
  • 구름많음금산 26.0℃
  • 구름많음강진군 27.9℃
  • 구름많음경주시 28.0℃
  • 구름많음거제 28.3℃
기상청 제공

올 아카시아벌꿀 생산량, 평년 수준 회복

7개 권역 12개역 27개 양봉장 현장조사 결과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올해 아카시아벌꿀 생산량이 평년 수준으로 회복된 것으로 조사됐다.
농촌진흥청과 농림축산검역본부, 국립산림과학원, 한국양봉협회, 한국한봉협회, 한국양봉농협, 산림조합중앙회 등은 7개 권역 12개 지역 총 27개 양봉장을 대상으로 5월 한 달 간 아카시아벌꿀 생산 현장조사를 실시했다.
아카시아벌꿀은 양봉농가 소득의 약 70%를 차지하고 있는 주 소득원. 하지만 수년 간 강풍, 강우, 저온 등 이상기상으로 인한 개화 불안정, 꿀벌 활동 시간 감소 등으로 생산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번 조사 결과 조사 대상 농가의 봉군당 평균 아카시아벌꿀 생산량은 37.35kg으로 고정양봉농가는 평균 21.6kg, 이동양봉농가는 39.28kg을 생산했다.
평년 생산량인 36.71kg과 비슷한 수준으로 회복된 것이다.
농촌진흥청 잠사양봉소재과 조남준 과장은 “우리나라 꿀벌 개체수는 세계 최고 수준이지만 이상기상이나 밀원수 부족 문제는 앞으로 지속적으로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며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민관이 머리를 맞대고 근원적인 문제 해결에 힘을 기울여야 할 때”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조사 결과는 양봉농가의 소득 현황을 파악하고 농가 경영안정화에 필요한 정책 마련 등을 위해 관련 부서에 제공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