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7 (토)

  • 구름조금동두천 23.5℃
  • 구름조금강릉 26.9℃
  • 구름많음서울 25.1℃
  • 맑음대전 24.8℃
  • 맑음대구 27.4℃
  • 맑음울산 26.7℃
  • 맑음광주 24.7℃
  • 맑음부산 26.6℃
  • 구름조금고창 23.4℃
  • 맑음제주 26.3℃
  • 구름조금강화 25.3℃
  • 구름조금보은 21.7℃
  • 구름조금금산 21.9℃
  • 구름조금강진군 23.3℃
  • 맑음경주시 23.1℃
  • 구름조금거제 26.6℃
기상청 제공

지난해 도드람양돈조합 최고 생산성 농가는

MSY 26.5두 다산육종 정명락 조합원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국중길 조합원 등 뒤이어…MSY 25두 달성 지역별 시상식 개최


충북 오창의 (주)다산육종의 정명락 대표가 지난해 최고의 생산성을 기록한 도드람양돈조합원으로 확인됐다.
도드람양돈조합(조합장 박광욱)은 최근 지난 한 해 MSY(모돈당 연간 출하두수) 25두 이상을 달성한 조합원 농가를 선정, 시상했다.
그 결과 정명락 대표가 지난 한 해 26.5두라는 성적표를 받아 도드람양돈조합원 가운데 생산성 1위를 기록했다.
전북 정읍 영농조합법인 거성축산의 국중길 대표(MSY 26.2두)가 간발의 차로 그 뒤를 이었으며 ▲충남 금강축산 송일환 대표(25.9두) ▲전북 (유)무럭이농장 손주영 대표(25.4두) ▲전남 성산종돈 오재곤 대표(25.2두) ▲경기 오금영농조합법인 박정남 대표(25.0두)의 순으로 나타났다.
조합원의 생산성적 향상 및 목표 달성에 대한 동기부여를 위해 지난 2016년부터 조합원 농가 중 한해 MSY(모돈당 연간 출하두수) 25두 이상을 달성한 농가를 선정, 시상해 온 도드람양돈조합은 각 지역별로 이뤄진 시상식을 통해 해당 농가들에게 상패와 함께 총 700만원(1위 200만원, 2위 각 100만원)의 상금을 수여했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또 각 지역 조합원들이 MSY 27두 달성을 위한 비전을 공유하고 ‘전체 조합원 농가 MSY 25두 달성’을 위해 조합원 농가와 직원들이 공동의 노력을 다짐하는 자리가 마련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