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7 (수)

  • 맑음동두천 17.9℃
  • 맑음강릉 23.2℃
  • 맑음서울 17.9℃
  • 맑음대전 18.8℃
  • 구름많음대구 17.7℃
  • 구름많음울산 19.3℃
  • 흐림광주 15.5℃
  • 구름많음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7.4℃
  • 구름많음제주 16.6℃
  • 맑음강화 16.9℃
  • 맑음보은 18.2℃
  • 구름조금금산 17.8℃
  • 구름많음강진군 16.2℃
  • 구름많음경주시 19.5℃
  • 흐림거제 15.7℃
기상청 제공

양돈현장 생산성 나아지나

‘한돈팜스’ 분석…2월 번식·육성성적 소폭 ↑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양돈현장의 생산성이 조금씩 나아질 조짐을 보이고 있다.
양돈전산프로그램 한돈팜스 분석 결과 지난 2월 국내 양돈농가들의 평균 번식성적이 전 부문에 걸쳐 향상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복당 총산자수가 11.14두로 전월에 비해 0.2두, 이유두수는 10.1두로  0.16두가 각각 늘었다. 1년전과 비교해도 총산자수는 0.23두, 이유두수는  0.46두가 각각 증가했다.
이에 따라 지난 2월 한돈팜스로 본 국내 양돈농가들의 PSY는 평균 22두로 전월 대비 1두, 전년동월 대비 0.2두가 각각 향상됐다.
육성성적 역시 비슷한 양상을 나타내고 있다.
구정 설 명절 연휴로 인해 출하작업일수가 크게 줄면서 한돈팜스 데이터상에는 MSY가 평균 17.9두로 전월에 비해 1.5두 줄었지만 두당 사료섭취량은 전월이나 전년동월에 비해 오히려 향상, 실제 MSY는 소폭 늘어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