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2 (금)

  • 맑음동두천 12.4℃
  • 맑음강릉 15.5℃
  • 연무서울 12.3℃
  • 맑음대전 12.6℃
  • 맑음대구 14.1℃
  • 맑음울산 14.4℃
  • 맑음광주 11.4℃
  • 맑음부산 12.4℃
  • 맑음고창 11.3℃
  • 맑음제주 13.9℃
  • 맑음강화 13.1℃
  • 맑음보은 12.2℃
  • 맑음금산 12.1℃
  • 맑음강진군 13.7℃
  • 맑음경주시 14.1℃
  • 맑음거제 13.9℃
기상청 제공

양돈조합장협의회, 이상용 협의회장 연임

조합장들 ASF 방역대책 등 중앙회에 요청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대구경북양돈조합 이상용 조합장<사진>이 전국양돈조합장협의회장으로 재추대 됐다.
전국양돈조합장협의회는 지난 9일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2019년 제2차 회의를 갖고 이상용 협의회장의 연임을 확정했다.
이상용 협의회장은 “국내 양돈산업이 매우 힘든시기를 겪고 있다. 양돈조합들간 긴밀한 연계를 통해 제역할을 다함으로써 지속발전 가능한 양돈산업 실현을 뒷받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상용 협의회장의 임기는 2년이다.
이에 앞서 양돈조합장들은 현안 논의를 통해 ASF 방역과 구제역 백신 접종에 따른 이상육 피해대책 등을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에 요청했다. 일부 조합장들은 올해 예산이 축소되고 지침까지 변경되면서 양돈농가들로서는 정부의 축사시설현대화사업을 기대하기 어렵게 됐다며 농협 차원의 ‘통큰 지원’ 방안을 건의,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