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5 (금)

  • 맑음동두천 19.2℃
  • 구름조금강릉 17.8℃
  • 맑음서울 16.8℃
  • 연무대전 17.0℃
  • 연무대구 20.0℃
  • 연무울산 22.1℃
  • 연무광주 17.3℃
  • 연무부산 16.7℃
  • 구름많음고창 15.2℃
  • 맑음제주 17.5℃
  • 맑음강화 16.2℃
  • 맑음보은 17.6℃
  • 맑음금산 16.4℃
  • 구름많음강진군 17.2℃
  • 맑음경주시 21.7℃
  • 맑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우유자조금 대의원회 열고 사업 결산

거출금 인상안건, 정족수 부족으로 유보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지난해 우유자조금이 109억원 규모로 사업이 집행됐다.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승호)는 지난달 29일 대전 선샤인호텔에서 제1차 대의원회<사진>를 개최하고 지난해 사업실적의 결산을 원안의결했다.
우유자조금에 따르면 지난해 수입액은 국고보조 49억8천만원, 농가거출금 39억7천만원, 유가공협회 지원금 20억원, 낙농진흥회 지원금 3천300만원 등 123억9천368만3천418원이었으며, 109억7천348만원이 자조금 사업비로 쓰였다.
지출내역을 살펴보면 소비홍보사업이 68억9천654만원, 교육 및 정보제공사업이 31억8천832만원, 조사연구에 1억4천675만원이 쓰였다.
또한, 이날 회의에서는 이건영 대의원(원주 건영목장)이 공석이었던 강원지역 관리위원에 선출되어 잔여임기동안 제4기 관리위원직을 수행하게 됐다.
한편, 지난 제1차 우유자조금 관리위원회에서 논의되어 이번 대의원회에 안건으로 상정된 ‘농가거출금 인상(안)은 의결정족수 부족으로 유보되어 다음 대의원회에 안건으로 다시 상정될 예정이다.
이승호 위원장은 “안티밀크, 항생제 문제, 부적절한 정보 등 우유소비확대에 악영향을 끼치는 요인들이 낙농업계를 위협하고 있다. 이러한 문제들이 언제든지 다시 발생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하고 위기에 대한 적절한 대응을 통해 낙농산업 발전을 이끌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