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8 (월)

  • 맑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6.0℃
  • 맑음서울 1.5℃
  • 연무대전 4.9℃
  • 맑음대구 6.3℃
  • 구름많음울산 6.4℃
  • 연무광주 6.7℃
  • 구름조금부산 7.9℃
  • 맑음고창 7.0℃
  • 구름많음제주 9.9℃
  • 맑음강화 1.8℃
  • 구름많음보은 4.4℃
  • 맑음금산 5.3℃
  • 흐림강진군 7.6℃
  • 구름조금경주시 6.9℃
  • 흐림거제 8.6℃
기상청 제공

농식품부·농협, 농촌 유휴시설 활용 청년에게 창업공간 제공

청주서 ‘청촌공간’ 1호점 개소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농촌지역에 농협이 보유하고 있는 유휴시설이 청년들의 창업공간으로 거듭난다.
농림축산식품부와 농협중앙회는 지난 16일 청주시 강내농협의 옛 하나로마트 건물을 활용한 청년 창업공간인 ‘청촌공간(靑村空間)’ 1호점 개소식<사진>을 가졌다.
청촌공간 1호점에는 농협에서 주최한 창업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수상한 경력이 있는 농산업분야 유망 청년농업인 6명이 입점해 본인들이 농산물을 가공해 생산한 제품(사과·비트 가공품, 장류, 작두콩커피, 유기농 착즙주스, 자연치즈성분 두부, 곤충가공 반려동물간식 등)을 전시·판매한다.
청촌공간에선 제품 판매뿐 아니라 요리교실, 장류 만들기, 두부 만들기 등 체험·교육프로그램도 운영한다.
농식품부와 농협은 농촌의 인구감소와 고령화문제 해결을 위해 청년인구의 유입정책이 필요하다는데 뜻을 모으고 농촌유휴시설을 활용한 창업지원사업을 기획했다.
농협은 이를 위해 전국적으로 사용하지 않고 있는 창고, RPC, 사무실 등 유휴시설 중 활용 가능한 공간을 발굴해 제공하고, 청년창업인들의 사업이 성공할 수 있도록 교육 및 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이날 개소식에서 청년창업자들의 사업 아이디어와 포부를 들은 이개호 장관은 “대한민국의 내일은 역시 청년에게 있다. 더 많은 청년들이 농업·농촌의 미래를 고민하고 도전할 수 있도록 양곡창고, 폐정미소 등 농촌유휴시설을 리모델링해 창업공간으로 제공하겠다. 청촌공간이 도전하는 청년, 귀농·귀촌인들의 보금자리가 될 수 있도록 힘껏 돕겠다”고 했다.
김병원 회장은 “자기만의 아이디어로 2·3차 융복합산업으로 발전시켜야 한다. 뚜렷한 목적의식과 시련에 흔들리지 않는 긍정적인 가치관을 유지한다면 결국 꿈을 이룩해낼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