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2 (수)

  • 맑음동두천 15.5℃
  • 맑음강릉 14.3℃
  • 맑음서울 17.6℃
  • 박무대전 16.9℃
  • 구름조금대구 18.0℃
  • 구름많음울산 17.3℃
  • 박무광주 16.3℃
  • 흐림부산 17.8℃
  • 흐림고창 17.2℃
  • 맑음제주 18.7℃
  • 맑음강화 18.0℃
  • 맑음보은 13.8℃
  • 맑음금산 15.7℃
  • 구름많음강진군 16.1℃
  • 맑음경주시 17.2℃
  • 구름많음거제 18.0℃
기상청 제공

농진청의 새해, ‘나의 제안’으로 연다

시무식 대신 ‘열린 발표회’로 직원과 소통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 본청과 4개 소속기관 직원들은 지난 4일 종합연찬관에서 ‘열린 발표회’를 열고 2019년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이날 행사는 기존의 ‘시무식’이라는 틀을 벗어나 직원들과 소통하며 조직 발전을 위한 다양한 목소리를 듣고자 마련됐다.
발표회는 농촌진흥청이 세계 최고의 농업연구기관으로 도약하는 데 필요한 제안을 하는 형식으로 진행됐으며 최연소 농촌지도사부터 농업연구관, 중견 과장까지 모두 6명이 발표자로 나섰다.
김경규 농진청장은 “세계 최고의 농업연구기관이 되겠다는 목표에 우리 모두의 힘과 뜻을 모아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