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8 (화)

  • 구름조금동두천 22.7℃
  • 구름많음강릉 22.0℃
  • 구름많음서울 24.8℃
  • 맑음대전 24.7℃
  • 맑음대구 27.1℃
  • 구름많음울산 24.4℃
  • 맑음광주 25.3℃
  • 박무부산 24.3℃
  • 맑음고창 23.1℃
  • 맑음제주 25.6℃
  • 구름많음강화 22.1℃
  • 구름조금보은 23.9℃
  • 맑음금산 23.8℃
  • 맑음강진군 24.9℃
  • 구름조금경주시 23.3℃
  • 구름조금거제 24.8℃
기상청 제공

대한민국 축산 인재, 세계로 세계로

선진 ‘대학생 글로벌 인턴십’ 진행…인재 육성 앞장
강원대 동물자원과학부와 MOU…세계 축산 현장 연수
선진 베트남 사업 현장서 4주간 실전 돌입

  • 등록 2018.07.12 19:36:27


선진(총괄사장 이범권)은 대한민국의 글로벌 축산 경쟁력 발전을 선도할 인재 육성을 위해 지난 10일 강원대학교 동물자원과학부와 산학협력 MOU를 체결하고, ‘대학생 글로벌 인턴십’<사진>을 진행하고 있다.
선진 ‘대학생 글로벌 인턴십’은 축산 전공자들에게 특히 부족한 해외 실무 경험과 선진 시설에 대한 이해를 돕고자 특별히 추진되는 인턴십 지원 프로그램이다. 이번 인턴십 선발자들은 선진 베트남 법인 사업장으로 파견되어 10일부터 8월 5일까지 4주간에 걸쳐 연수 일정을 소화하게 된다.
특히 인턴십에 선발된 연수생들은 선진의 베트남 현지 사업장에서 공장, 농장, 현장(사료 시장), 이론 등 4개 부문에서 실습을 거치며 축산업 각 부문의 다양한 실무경험과 글로벌 축산환경을 경험하게 된다. 특히 베트남은 현재 세계적인 축산업의 핵심 시장으로 떠오르고 있는 지역인 만큼, 젊은 축산 인재들의 세계적인 안목 확대와 실전 감각 확보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인턴십을 주관한 선진의 베트남 사업본부 이익모 본부장은 “글로벌 축산 진출은 한국 축산업의 세계적 경쟁력 확보를 위해 필수적인 과제다. 이를 위한 글로벌 인재 양성 프로그램은 앞으로 더욱 확충이 필요하다”며, “이번 인턴십을 통한 글로벌 축산시장 경험이 대한민국 축산 인재에게 성장의 자양분이 될 수 있게 최선의 지원을 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선진은 1997년 필리핀을 시작으로 중국, 베트남, 미얀마까지 총 4개국에서 11개 공장을 운영하며 성공적인 글로벌 사업을 전개해가고 있다.
선진의 베트남 사업본부는 지난 2004년 시장 진출에 착수하여 동나이 사료공장을 시작으로 양돈, 양계 등 축산업 전반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며 지속적인 성장을 이루고 있다.
특히 2017년 현지 양돈 산업의 성장에 맞춰 최첨단 설비를 갖춘 현지 네 번 째 사료 공장을 하노이에 기공했으며, 올해 하반기 완공이 예정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