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0 (목)

  • 흐림동두천 17.7℃
  • 흐림강릉 17.7℃
  • 서울 18.4℃
  • 흐림대전 19.7℃
  • 대구 21.0℃
  • 울산 20.2℃
  • 박무광주 21.5℃
  • 부산 20.9℃
  • 흐림고창 21.1℃
  • 박무제주 27.0℃
  • 흐림강화 18.1℃
  • 흐림보은 19.6℃
  • 흐림금산 20.3℃
  • 흐림강진군 23.5℃
  • 흐림경주시 20.8℃
  • 흐림거제 21.5℃
기상청 제공

농진청 조창연 박사, 국제동물유전자원회의 부의장에

기아 퇴치 위한 축산부분 국제정책 주도 역할 기대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농촌진흥청 조창연 박사<사진>가 지난달 27일부터 29일까지 이탈리아 로마 국제연합식량농업기구(FAO)본부에서 열린 ‘FAO 제10차 동물유전자원 정부 간 작업반 회의’에서 부의장으로 선임됐다.
‘동물유전자원 정부 간 작업반 회의’는 FAO 식량농업유전자원위원회에 상정할 축산 부분 국제 정책을 검토·자문·개발하는 실무를 맡으며 1998년 구성 이후 2년마다 열리고 있다.
조창연 박사는 지난 2009년 5차 동물유전자원 정부 간 작업반 회의 등 식량농업유전자원과 관련한 국제회의에 10여 차례 참석한 식량 농업 부분 국제 정책 전문가로 2015년부터 2017년까지 FAO 식량농업유전자원위원회의 16차 의장을 지냈다.
특히 ‘동물유전자원 세계활동계획의 중요성’과 ‘식량안보를 위한 위원회 역할’을 주제로 결의문을 작성하는 등 식량 농업 관련 굵직한 현안을 해결해 왔다.
조창연 박사는 “동물유전자원 정부 간 작업반 회의는 국제연합(UN)의 이행 목표 중 기아퇴치를 위한 동물유전자원 보존 정책 개발에 주요 역할을 할 것”이라며 “국제 사회가 요구하는 기아 없는 세상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