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4 (목)

  • -동두천 24.3℃
  • -강릉 19.8℃
  • 구름많음서울 24.6℃
  • 맑음대전 27.5℃
  • 구름많음대구 23.3℃
  • 흐림울산 20.0℃
  • 구름조금광주 27.9℃
  • 구름조금부산 22.9℃
  • -고창 25.1℃
  • 맑음제주 25.1℃
  • -강화 22.3℃
  • -보은 24.6℃
  • -금산 27.0℃
  • -강진군 25.1℃
  • -경주시 22.4℃
  • -거제 23.0℃
기상청 제공

농협, 신규 육종농가 선정

우량 암소집단 구축 보증씨수소 생산
박시덕·고성민 농가·고흥축협 등 3곳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농협한우개량사업소가 신규 육종농가 세 곳을 선정했다.
농협경제지주 한우개량사업소(소장 이학림)는 지난 1일 최종 심사를 거쳐 2018년도 신규 한우육종농가를 선정했다. 한우육종농가는 농림축산식품부의 예산지원을 받아 지난 2005년부터 시작해 지금까지 102호(농가 97호, 도 센터 5호)를 관리 중에 있다.
올해 신규 육종농가에는 강원 홍천 박시덕 농가(120두, 이하 혈통·고등등록우 두수), 제주 서귀포 고성민 농가(103두), 전남 고흥축협(202두)이 선정됐다. 농협은 지난 3월 농장후대검정 전문농가 7호로부터 참여 신청을 받아 가축개량협의회 한우분과실무위원회에서 추천한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심사위원회에서 서류와 현지심사를 거쳐 이들을 신규 육종농가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농협한우개량사업소는 육종농가사업에 참여한 암소에서 생산된 송아지의 혈통등록, 능력검정(발육조사 및 초음파촬영) 시 두당 10~20만원을 지급하고 있다. 이와 별도로 씨수소를 생산한 육종농가에서 후보와 보증씨수소 선발 때는 개량장려금으로 1~5천만원을 지급한다. 현재까지 육종농가에서 생산해 농협한우개량사업소에서 선발한 우량 보증씨수소는 113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