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9 (수)

  • 구름많음동두천 15.7℃
  • 구름조금강릉 17.4℃
  • 흐림서울 19.3℃
  • 구름많음대전 17.2℃
  • 박무대구 18.9℃
  • 박무울산 20.0℃
  • 구름조금광주 18.7℃
  • 박무부산 21.7℃
  • 구름많음고창 17.9℃
  • 흐림제주 23.2℃
  • 흐림강화 16.5℃
  • 구름많음보은 13.9℃
  • 흐림금산 14.5℃
  • 구름많음강진군 18.5℃
  • 구름많음경주시 18.2℃
  • 구름조금거제 20.4℃
기상청 제공

하림, 농가와 아름다운 상생협력 다짐

농가협의회 구성원 초대해 리모델링 현장 견학
계약농가 자녀 96명에 7천900만원 장학금 전달
농가소득 증대 도모 위한 표준계약서 개선도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주)하림(대표 이문용)이 계열농과들과 함께 상생협력을 다지는 자리를 가졌다. 

하림은 지난 9일 도계 및 가공 설비가 들어서고 있는 익산 리모델링 현장으로 농가협의회 구성원들을 초대, 현장을 견학하고 계약농가와 함께 성장 할 수 있도록 소득증대 비전을 공유하는 사업설명회<사진>를 개최했다.

하림은 이 자리에서 계약농가자녀 96명에게 7천900만원의 장학금을 지원하는 뜻 깊은 전달식도 함께 가졌다. 

한편, 하림측에 따르면 이보다 앞선 지난달 14일 개최된 정기회의에서는 하림과 농가협의회가 사육표준계약서의 내용을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육계전문용어의 개념을 정의하고, 그 동안 계약 문구 상 의미가 다소 불분명하게 기재되어 있던 내용들을 상세하게 구체화하기도 했다. 

아울러 기본사육비도 140원에서 160원으로 상향조정 했다. 그리고 상대평가 모집단의 산정비율을 출하 실적 상·하위 10%에서 5%로 축소, 농가소득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하림 농가협의회 이광택 회장과 전체 위원들은 “이번 지난 1일 입추농가부터 적용하는 표준계약서는 기본사육비 인상 내용을 반영했고, 과거보다 구체적으로 하림과 농가들의 합의 내용이 반영되었다. 이를 통해 하림과 농가들은 더욱 상생 협력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면서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농가 소득증대 프로젝트에 이어 제2의 상생 프로젝트로의 발전을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