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1 (금)

  • 흐림동두천 18.9℃
  • 맑음강릉 17.6℃
  • 흐림서울 19.9℃
  • 흐림대전 19.9℃
  • 대구 19.1℃
  • 흐림울산 19.0℃
  • 맑음광주 19.9℃
  • 흐림부산 19.7℃
  • 구름많음고창 19.4℃
  • 흐림제주 24.0℃
  • 흐림강화 19.3℃
  • 구름많음보은 18.3℃
  • 흐림금산 18.8℃
  • 구름조금강진군 19.3℃
  • 구름많음경주시 18.7℃
  • 흐림거제 20.9℃
기상청 제공

“IDF 연차총회, 우리 우유 세계화 발판으로”

이창범 낙농진흥회장, 기자간담회서 밝혀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이창범 낙농진흥회장이 IDF 연차총회를 통해 국내산 우유의 세계 진출로 국내 낙농산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IDF 연차총회 조직위원장을 맡고 있는 이창범 회장<사진>은 지난 7일 낙농진흥회 2층 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현재까지 IDF 연차총회 준비 현황을 소개했다.
2018 IDF 연차총회는 오는 10월11일부터 14일까지 사전행사를 거쳐 15일부터 19일까지 본행사로 진행되며 대전 컨벤션센터 등 대전시 일대에서 열린다.
세계 주요 낙농관계자(낙농가, 기업인, 국제기구 등)들이 낙농관련 주요 정보·경험 및 성과를 공유하는 낙농 관련 최대 국제행사로 50여개국 2천여 명의 참석이 예상된다.
학술부문에서는 현재 6차 학술위원회까지 개최되었으며 4일간 9개 컨퍼런스, 3개 포럼, 3개 특별 세션으로 구성을 추진하고 있다.
국내 기업들의 협찬도 이어지고 있다.
서울우유, 매일유업, 테트라팩 코리아 등과 이미 후원협약식을 개최했으며, 남양유업, 야쿠르트, 빙그레, 동원 등 국내외 업체와 후원 및 전시 참여를 협의 중에 있다.
이창범 회장은 “열흘 동안 진행되는 행사에서 재원마련, 스폰서십, 회의일정 등 준비해야 할 과정이 상당히 많다”며 “우리나라 낙농업의 위상을 세계에 알리고 세계에 국내산 우유와 유제품을 진출시키는 것이 최종 목표”라고 설명했다. 특히 “비록 IDF 회원국은 아니지만 유제품 수출이 실질적으로 이뤄질 것으로 기대되는 동남아 국가 대표단을 초청하려고 한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수출의 교두보를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또한 “이번 행사의 주제가 ‘Dairy for the Next Generation(다음 세대를 위한 낙농)인 만큼 축산업의 세계적인 추세에 맞게 준비하고 있다”며 “국내 낙농업계도 행사를 통해 세계적인 흐름을 파악하고 낙농산업 발전을 위한 방향성을 잡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