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1 (일)

  • 구름조금동두천 5.5℃
  • 맑음강릉 12.1℃
  • 박무서울 9.4℃
  • 박무대전 8.5℃
  • 박무대구 8.8℃
  • 맑음울산 10.7℃
  • 박무광주 10.7℃
  • 맑음부산 12.8℃
  • 흐림고창 7.8℃
  • 맑음제주 11.7℃
  • 구름조금강화 4.6℃
  • 구름조금보은 4.3℃
  • 흐림금산 5.4℃
  • 맑음강진군 7.9℃
  • 맑음경주시 5.4℃
  • 맑음거제 9.6℃
기상청 제공

종합

AI 백신, 긴급 공급체계 구축

농식품부, 2종 백신주 항원뱅크 이달 생산해 비축
3종은 9월까지 평가완료…필요시 즉각 투입 가능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고병원성AI 긴급상황 시 백신을 즉각 투입할 수 있는 체계가 구축됐다.

농림축산식품부는 AI 항원뱅크 비축 사업이 안정적으로 추진되고 있다고 밝혔다.

농식품부에 따르면 평가완료된 H5N1형 Clade2.3.2.1(C), H5N6형 Clade2.3.4.4(C) 등 백신주 2종에 대한 항원뱅크가 이달 중 생산비축된다.

농식품부는 이미 사전규격 공개(2018년 1월 2일~1월 8일), 조달공고(1월 9일~1월 19일) 등을 거쳐 지난 1월 30일(H5N6형)과 31일(H5N1형)에 각각 항원뱅크 비축 사업자를 낙찰했다.

이에 따라 이번에 낙찰된 코미팜, 녹십자수의약품, 씨티씨바이오는 Clade2.3.2.1(C)를, 고려비엔피, 대성미생물연구소는 Clade2.3.4.4(C)를 이달 16일까지 생산비축할 예정이다.

아울러 생산과는 별도로 납품기한(5월 18일)까지 백신 시제품을 만들어 방어능시험, 안정성시험 등 검사도 마무리하게 된다.

비축물량은 총 2천만수분(백신주별 2회 접종 물량)이다.

농식품부는 현재 평가 중인 H5N8형 Clade2.3.4.4(A), (B), (C) 등 백신주 3종에 대해서는 오는 9월까지 평가를 완료한 후에 항원뱅크 비축을 진행키로 했다.

항원뱅크는 살처분·이동제한 등으로 AI를 효과적으로 통제하기 어렵다고 판단되는 경우 등 AI 긴급상황에 투입된다. 

업체는 항원뱅크를 비축해 두고 있다가 백신접종이 결정되면, 즉각 백신을 생산해 현장에 공급하게 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인체감염 가능성 증가 우려 등을 감안해 상시백신은 어려운 측면이 있다”면서, “항원뱅크 비축이 고병원성AI 확산 방지에 많은 기여를 할 수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