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10.2℃
  • 흐림강릉 13.3℃
  • 서울 10.4℃
  • 대전 11.3℃
  • 흐림대구 14.5℃
  • 구름많음울산 14.7℃
  • 흐림광주 12.0℃
  • 구름많음부산 14.3℃
  • 흐림고창 12.5℃
  • 제주 15.4℃
  • 흐림강화 11.7℃
  • 흐림보은 10.6℃
  • 흐림금산 11.3℃
  • 구름조금강진군 12.6℃
  • 흐림경주시 14.1℃
  • 구름많음거제 14.9℃
기상청 제공

전국 양돈지도자 “등급정산제 전면 시행”

한돈협, 정총서 결의문 채택
돈육 품질경쟁력 제고 주도
회장 자격강화 등 정관개정도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전국의 양돈지도자들이 등급정산제 전면시행을 결의했다.
지난달 27일 대전 유성 계룡스파텔에서 개최된 대한한돈협회(회장 하태식) 제41차 대의원 정기총회에서다.
이날 총회에서 참석자들은 돼지값 정산방식과 관련한 결의문을 채택, 등급정산제를 통해 품질경쟁력 제고와 함께 합리적인 소비문화 정착에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
돼지수급 및 가격안정을 위한 생산성 향상, 그리고 안전하고 위생적인 돼지고기 생산으로 국민 건강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의지도 확인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또 협회의 전현직 임원이 아닐 경우 회장이 될 수 없도록 자격기준을 강화하는 등의 정관개정안을 원안 의결했다.
이번 정관개정으로 현재 4명이내인 부회장이 5명 이내로 확대되고, 당연직 이사에는 전국양돈조합장협의회장이 새로이 포함된다. 반면 전무이사제는 폐지됐다.
한돈혁신센터 건립기금 모금에 대한 적극 동참도 다짐했다.
한돈협회는 지난해 두차례에 걸친 이사회를 통해 한돈혁신센터 건립재원 확보방안으로 협회 임원진을 시작으로 전국 회원농가 대상 모금운동에 착수, 모돈 1두당 1천500원씩 자율적인 모금을 통해 총 15억원을 조성한다는 계획을 마련한 바 있다.
한편 한돈협회는 이날 총회를 통해 ‘대한민국 1등 먹거리, 국민과 함께 하는 한돈산업’ 을 올해 사업비전으로 제시하고, 이를 실현하기 위해  △지속가능한 한돈산업 △안전한 고품질 한돈생산 △한돈산업 미래준비 △가축질병 청정화· 안정화 △농가교육 및 한돈산업 홍보 등 5대분야별 핵심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