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4 (수)

  • -동두천 3.6℃
  • -강릉 5.5℃
  • 구름많음서울 3.9℃
  • 구름조금대전 5.5℃
  • 맑음대구 1.1℃
  • 맑음울산 7.4℃
  • 흐림광주 2.4℃
  • 맑음부산 6.8℃
  • -고창 7.3℃
  • 맑음제주 8.8℃
  • -강화 5.4℃
  • -보은 -4.4℃
  • -금산 4.4℃
  • -강진군 1.9℃
  • -경주시 7.5℃
  • -거제 8.2℃
기상청 제공

매일유업, 평창올림픽 성공개최 기원

유제품부문 대회 공식 서포터 응원단 구성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 대회의 성공개최를 기원하며 지난 8일 열린 컬링 경기를 관람하고 응원을 펼쳤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공식서포터인 매일유업은 입사 1∼3년차 신입사원들을 중심으로 구성된 ‘매일평창응원단’을 특별히 경기관람에 초청해 지난 8일 응원과 홍보활동<사진>을 시작했다.
매일유업 직원들의 응원을 지켜본 한 관람객은 “개막 하루 전이고 날씨도 추워 경기 분위기를 걱정 했는데 목소리 높여 응원하고, 가장 열렬히 환호하는 사람들이 매일유업 신입사원이라는 걸 알고 흐뭇했다”면서“이러한 젊은 친구들의 패기와 열정, 기운이 모아져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이 꼭 성공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응원에 참여한 매일유업 신입사원은 “매일유업 직원 모두가 경기장 현장에서 함께 응원하지는 못하지만 저희 신입사원들의 열정적인 응원과 간절한 마음이 경기에 참여하는 선수는 물론 사무실에 있는 직원들에게도 전해져 모두가 함께하는 성공적인 2018 평창동계올림픽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매일유업은 국내 유일의 올림픽 유제품 후원사로 대회 기간 중 선수단과 취재진 등에게 제공 되는 흰 우유와 떠먹는 요구르트, 치즈 등의 유제품을 공급한다.
공급 유제품은 매일유업의 대표적인 흰 우유 브랜드 ‘매일우유’를 비롯해 ‘소화가 잘되는 우유’ 와 친환경 브랜드 ‘상하목장’, 떠먹는 요구르트인 ‘매일 바이오’, 치즈 브랜드인 ‘상하치즈’ 등이다.
매일유업은 또 오는 21일까지 광화문 앞에 위치한 매일유업 본사 포토존에서 인증샷을 찍어 매일평창포토존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에 올리면 추첨을 통해 평창동계올림픽 공식기념품을 증정한다.




“스톨도 동물복지다” 스톨과 군사 등 사육방식에 따라 모돈이 받는 스트레스는 차이가 없다는 지적이 나왔다. 오히려 군사 사육시 합사에 따른 스트레스 가능성이 큰 것으로 나타나 스톨 사육제한을 통해 동물복지를 도모하겠다는 정부 방침은 설득력이 떨어진다는 분석이다. 한별팜텍 김동욱 수의사는 지난 12일 서울 서초동 제2축산회관에서 열린 대한한돈협회의 동물복지형 사육방안 마련 회의에서 ‘임신군사로 전환-필요성과 주의할 점’이라는 주제발표를 통해 이같이 지적했다. <관련기사 다음호> 김동욱 수의사는 “스트레스 호르몬 농도, 비정상적 행동, 생산성 등 모돈의 스트레스 정도를 평가할 수 있는 요소를 비교한 각종 해외 연구결과를 확인한 결과 스톨과 군사의 차이가 없었다”며 “다만 임신기간 전반에 걸친 실험 과정에서 합사의 영향으로 판단되는 군사 사육 모돈의 스트레스 레벨이 유의적으로 높게 나타났다”고 밝혔다. 특히 모돈으로 하여금 사육방식을 선택토록 한 해외 연구에서는 85~90%가 하루 중 대부분을 스톨에서 보냈고, 일부 서열 상위의 개체만이 군사를 선택하는 결과가 나오기도 했다. 이 때문에 미국수의사회와 양돈수의사회에서는 스톨과 군사 모두 장단점을 가지고 있는 만큼 둘 중 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