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0 (목)

  • 흐림동두천 20.1℃
  • 흐림강릉 17.4℃
  • 서울 18.9℃
  • 흐림대전 22.0℃
  • 흐림대구 19.9℃
  • 울산 19.5℃
  • 박무광주 22.5℃
  • 부산 20.8℃
  • 흐림고창 23.8℃
  • 제주 25.7℃
  • 흐림강화 19.2℃
  • 흐림보은 20.5℃
  • 흐림금산 21.2℃
  • 흐림강진군 24.4℃
  • 흐림경주시 19.5℃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산지가격 하락…고통 받는 농가에 희망을”

농협, 광화문서 계란소비촉진 홍보행사 진행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대표 김태환)는 지난 8일 서울 광화문 프레스센터 앞에서 출근길 직장인을 대상으로 계란소비촉진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대한양계협회(회장 이홍재)와 계란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남기훈), 한국양계조합(조합장 김인배), 대전충남양계조합(조합장 임상덕)이 함께 했다.

농협은 최근 산지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계농가를 위해 계란소비촉진행사를 개최하게 됐다고 밝혔다. 살충제 계란사건과 AI 등으로 인한 국내산 계란에 대한 소비자들의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고, 위축된 계란소비 활성화를 위해 마련한 행사라는 설명이다. 현재 계란 산지가격은 전년 같은 기간 대비 45.4%, 최근 3년 같은 기간 평균 대비 24.1%가 낮은 수준이다.

이날 참석자들은 소비자들에게 구운 계란과 우유를 무료로 나눠주고, 계란의 영양학적 가치와 안전성을 알리는데 주력했다.

농협은 이날 범 농협이 참여하는 계란소비촉진운동을 추진하고, 양계농가와 사육두수 감축운동도 전개해 생산물량을 조정하는 등 계란수급 안정에 앞장서겠다는 계획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