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11.4℃
  • 맑음강릉 12.9℃
  • 구름많음서울 11.2℃
  • 맑음대전 9.3℃
  • 맑음대구 9.7℃
  • 맑음울산 11.2℃
  • 맑음광주 10.3℃
  • 맑음부산 12.1℃
  • 맑음고창 8.3℃
  • 맑음제주 12.4℃
  • 맑음강화 10.7℃
  • 흐림보은 6.5℃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7.3℃
  • 맑음경주시 8.2℃
  • 맑음거제 10.9℃
기상청 제공

“AI 없는 평창올림픽 만전을”

농협사료 원주공장, 방역기관에 위문품 전달

[축산신문 ■원주=홍석주 기자]


농협사료 원주공장(장장 이경호)이 AI 없는 청정강원 사수로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개최를 기원하며 일선 방역현장에서 수고하는 관계자들의 격려하고 위문품을 전달했다. 

농협사료 이경호 원주공장장은 직원들과 지난 7일 원주농업기술센터 축산과를 방문해 연일 영하 16~18도의 강추위 속에서도 AI 바이러스 유입 없는 청정 강원을 사수하기위해 방역활동에 여념이 없는 관계자들을 위로하고 위문품을 전달<사진>했다.

이날 행사에는 지성영 농업기술센터소장, 최명락 원주시 축산과장, 이경호 농협사료 원주장장 및 관계직원들이 참석했다. 

이 장장은 “혹한기 한파를 뒤로하고 철저한 예찰활동에 임해줘 매우 감사하다”며 “올림픽 기간 내 혹시 모를 악성가축질병 발병 차단을 위해 한 치의 빈틈도 없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최명락 축산과장도 “평창동계올림픽은 대한민국의 국격과 위상을 높일 수 있는 기회의 장인만큼 자칫 악성 가축질병 발생으로 인해 누가되지 않도록 철통방역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