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9 (토)

  • -동두천 9.5℃
  • -강릉 10.4℃
  • 맑음서울 10.7℃
  • 흐림대전 14.5℃
  • 흐림대구 12.6℃
  • 흐림울산 12.5℃
  • 흐림광주 17.0℃
  • 흐림부산 12.7℃
  • -고창 15.4℃
  • 흐림제주 17.6℃
  • -강화 10.6℃
  • -보은 13.7℃
  • -금산 15.0℃
  • -강진군 15.6℃
  • -경주시 12.7℃
  • -거제 13.9℃
기상청 제공

낙농육우협회 올해 주요 사업 계획은

무허가축사 해결 최우선…수급안정 대안 제시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한국낙농육우협회(회장 이승호)가 최근 이사회를 개최하고 올해 사업 계획을 밝혔다. 무허가축사 적법화 문제, 한미 FTA 재협상 문제 등 굵직한 현안들이 놓여있는 현 시점에서 낙농육우인들을 위해 어떠한 사업들을 추진할까. 낙농육우협회가 밝힌 올해 사업 계획과 추진방향 등을 정리해보았다.


정책 관련 대정부 활동…적법화 유예 여부 ‘변수’
톨페스큐·티모시 등 조사료 5만5천 톤 보급 예정
원유수급조절 제도·헬퍼지원 사업 등 연구 진행


대정부, 대국회 농정활동을 주로 맡는 기획조정실은 낙농육우산업 안정을 위한 정책을 개발하고 우유·쇠고기 수급 안정을 위한 활동을 전개한다.
특히 낙농정책연구소와의 협업을 통해 개발된 정책 반영을 위한 대정부, 대국회 건의에 나서며 각종 토론회, 정책간담회, 좌담회 등을 개최할 예정이다.
올해 중점적으로 실시될 사업들은 한미 FTA 개정협상 관련 대응활동, 정부(낙농진흥회) 수급정책에 대한 대응활동, 국산우유 사용 확대위한 활동, 무허가 축사 대책 마련 위한 활동, 낙농분뇨 및 세척수 지원 대책 마련을 위한 활동 등을 꼽았다.
3월24일로 예정된 무허가축사 적법화 유예기한 연장 여부에 따라 정책 방향은 달라질 것으로 보인다.
또한 낙농정책 순회교육, 낙농육우인 지도자 대회 등을 통해 농가들에게 정보를 제공하고 의견을 수렴하는 등의 활동도 진행한다.
교육홍보부에서는 깨끗한목장가꾸기 운동을 통해 목장환경 개선을 위한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올해도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홍보해 우유 및 낙농에 대한 대외 이미지를 개선한다는 계획이다.
사업관리부는 우수한 목초 및 사료작물 종자를 적기에 공급해 종자 구입의 편의성을 제공하고 양질의 조사료를 저렴하게 회원농가에 보급한다. 올해는 톨페스큐 짚, 티모시 건초, 클라인 건초, 버뮤다 건초, 연맥 건초 등 5만5천톤의 조사료를 공급 예정에 있다.
낙농정책연구소는 현 낙농정책의 문제점을 파악하고 중장기 정책개발을 위한 대응전략을 수립한다. 특히 지난해 제시된 중장기적 원유수급조절제도와 관련된 문제점 분석과 대안을 제시할 예정이며, 헬퍼지원사업 등과 관련된 연구도 진행 중에 있다.
낙농육우협회 이승호 회장은 “무허가축사 적법화 문제 등이 맞물려 전 축산업계가 어려움에 처해있다”며 “우선 무허가축사 적법화 문제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 낙농육우농가들의 권익 대변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