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9 (화)

  • 구름조금동두천 8.4℃
  • 구름조금강릉 12.5℃
  • 맑음서울 12.6℃
  • 구름조금대전 10.3℃
  • 구름많음대구 12.9℃
  • 구름많음울산 13.4℃
  • 흐림광주 14.9℃
  • 구름많음부산 16.4℃
  • 구름많음고창 11.8℃
  • 구름많음제주 17.5℃
  • 구름많음강화 9.5℃
  • 구름조금보은 6.4℃
  • 구름많음금산 7.8℃
  • 흐림강진군 14.2℃
  • 구름많음경주시 11.8℃
  • 흐림거제 15.9℃
기상청 제공

서경양돈조합 창립 이래 첫 현금배당

작년 71억원 순익 ‘최대’…21억 조합원 환원
총 사업실적 2조7천여억원…3조원 시대 눈앞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서울경기양돈농협(조합장 이정배·사진)이 지난해 매출과 순익 모든면에서 사상 최대실적으로 기록했다. 창립 이래 처음으로 현금배당을 실시했다.
서경양돈농협은 지난 6일 서울 천호동 본점에서 정기총회를 갖고 2조7천170억원에 달하는 지난해 사업결산안을 원안 의결했다.
이는 전년대비 13.9% 증가한 것으로 당초 목표의 108%에 해당하는 규모다,
특히 악화된 대내외 경영환경에도 불구하고 당기순익 역시 당초 목표의 234.7%인 70억9천600만원에 이르며 조합 사상 최대 실적을 거둔 것으로 공식 집계됐다.
서경양돈농협은 이에 따라 출자배당 6억5천만원, 이용고배당 15억원 등 모두 21억5천만원의 현금배당을 통해 조합원들에게 환원했다. 지난해 배당액의 2배에 달하는 것으로 현금배당은 조합 창립이래 처음이다.
서경양돈조합 이정배 조합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지난해 거둔 최대 사업실적은 30여년의 세월동안 조합을 믿고 인내해준 조합원과 임직원들이 만들어낸 결실”이라며 “올해에도 조합신규브랜드 및 육가공사업 활성화, 선제적 연체관리 등을 통해 안정적인 경영이 정착될수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악화일로의 조합 외부환경 변화에 보다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올해도 조합사업 전이용과 함께 출자금 증대에 깊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