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5.4℃
  • 구름많음강릉 25.1℃
  • 맑음서울 27.8℃
  • 구름조금대전 26.7℃
  • 구름많음대구 25.3℃
  • 구름조금울산 23.7℃
  • 맑음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5.5℃
  • 맑음고창 25.3℃
  • 구름조금제주 27.8℃
  • 구름조금강화 26.5℃
  • 맑음보은 23.6℃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5.3℃
  • 구름많음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7.1℃
기상청 제공

“연합사료 출범으로 안정적 판로 확보”

안양연합사료, 운영위원회 개최
18만5천여톤 판매…16억원 당기순익

[축산신문 ■안양=김길호 기자]


안양연합사료(위원장 손연식·안양축협장)는 구랍 28일 운영위원회<사진>를 갖고 2017년도 손익 및 잉여금 처분안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안양축협사료공장이 12개 조합이 참여하는 연합사료로 출범한지 1년이 지난 이날 운영위원회에서는 결산결과 18만5천677톤을 판매해 당초 목표치인 20만톤에 1만4톤이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당기순이익은 16억700만원을 달성했다.
이에 따라 주관조합이며 투자금액의 73% 지분을 갖고 있는 안양축협이 11억7천400만원의 배당 받고 나머지 4억3천300만원을 참여조합에 배당키로 했다.
안양연합사료는 11월 자료에 따르면 양계사료 1만1천91톤으로 6.50%, 양돈사료 1만5천823톤으로 9.27%, 낙농사료 3만8천21톤으로 22.28%, 비육사료 10만2천483톤으로 60.04%, 기타 3천259톤으로 1.91% 등 총 17만677톤을 판매했다. 포장별로는 지대가 7만5천762톤, 벌크가 9만4천915톤을 판매한 것으로 집계됐다.
손연식 조합장은 “연합사료 출범으로 안정적인 판로를 확보했다. 내년에는 더욱 열심히 영업활동을 전개해 더 많은 배당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참여조합장들도 더 많은 관심을 갖고 사료판매에 힘써 달라”고 주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