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8 (화)

  • 흐림동두천 21.6℃
  • 구름많음강릉 21.7℃
  • 구름많음서울 23.2℃
  • 구름조금대전 22.6℃
  • 구름조금대구 24.8℃
  • 구름조금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3.2℃
  • 박무부산 23.3℃
  • 구름조금고창 21.6℃
  • 구름조금제주 24.7℃
  • 흐림강화 20.8℃
  • 흐림보은 20.5℃
  • 구름조금금산 20.3℃
  • 구름조금강진군 21.8℃
  • 구름조금경주시 23.5℃
  • 구름조금거제 24.2℃
기상청 제공

매일유업, 2017 가족친화인증기업 재인증 획득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매일유업이 여성가족부가 주관하는 ‘2017 가족친화인증기업’ 재인증을 획득해 관심을 모은다.
구랍 27일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에 의하면 2009년 식품기업으로는 최초로 가족친화경영 인증기업으로 선정된 이래 다양한 가족친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2020년까지 재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가족친화인증은 일과 가정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토록 가족친화경영 운영체계를 구축하고, 자녀 출산·양육 지원 등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는 기업과 기관에 여성가족부가 심사를 거쳐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다.
매일유업은 기존 인증의 유효기간이 2017년 만료됨에 따라 가족친화인증 기업으로서 요구하는 가족친화 직장문화 조성에 필요한 여러 가지 항목에 대해 재심사를 받았다.
특히 매일유업은 자녀의 출산과 양육 및 교육지원제도 실시를 비롯해 △사내근로복지기금 제도 운영(난임시술비 지원, 임신·출산·돌 축하선물 제공) △매월 둘째, 넷째 금요일을 패밀리데이로 지정해 조기 퇴근 유도(월2회) △수유 편의시설을 갖춘 여직원 휴게실 운영 △근로시간을 유동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시차 출퇴근제, 재택 근무제를 도입했다.
또 다자녀 출산가구에게 축하금을 제공하고 △직원과 배우자에 대한 의료비 지원 △직원의 임신을 축하해주는 ‘베이비샤워’ 파티, 태교여행 ‘베이비문’ 행사 등 다양한 가족친화 제도를 운영하면서 직장과 가정의 양립을 가능케 하는 직장환경을 조성하는 등 근로자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선도적인 역할을 한 점을 다시 한 번 인정받았다.
매일유업 한 관계자는 “최근 지속적인 사회책임경영을 실천한 성과를 인정받아 2017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 1위 기업으로 선정된 데 이어 이번에 또 다시 가족친화인증을 받게 되어 기쁘고 영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