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3.3℃
  • 흐림강릉 11.2℃
  • 서울 12.8℃
  • 대전 15.5℃
  • 대구 15.5℃
  • 울산 18.5℃
  • 광주 15.3℃
  • 부산 17.8℃
  • 흐림고창 15.5℃
  • 제주 15.9℃
  • 흐림강화 16.2℃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6.4℃
  • 흐림강진군 16.0℃
  • 흐림경주시 15.0℃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2022년까지 계란 GP센터 유통체계 확립

농식품부, 내년부터 2022년까지 인프라 구축 지원
GP센터 10~15개소 신축…20개 이상 개보수 계획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앞으로 모든 계란은 GP센터를 통해서만 시장 유통이 이뤄진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이를 위해 내년부터 ‘계란유통센터(GP) 지원사업’을 시행해 2022년까지 모든 계란의 유통센터를 통한 시장유통을 추진키로 했다. 이는 계란의 유통과 안전관리를 위해 규모화·현대화된 계란유통센터 설치를 지원, 계란 생산·유통의 거점으로 육성한다는 취지다.

농식품부는 이에 따라 내년부터 2022년까지 일일 계란 100만개 이상을 처리할 수 있는 GP센터 10~15개소를 신축하고, 20개소 이상의 기존 설치시설도 개보수를 추진할 계획이다.

사업대상자는 신규 시설일 경우 농협조직, 농업법인 등으로서 계란만을 취급하는 공판장의 개설자로 시·도 계란 생산·유통 종합계획에 참여하고, 사업부지 및 자부담금 등을 확보할 수 있는 자격요건을 충족시켜야 한다. 

시설 보완일 경우에는 농협조직, 농업법인, 협동조합으로서 기존 GP운영자 중 시설 증축 및 개보수 등을 통해 연간 계란 취급능력을 기존 시설 대비 30%이상을 개선하고자 하는 자가 해당된다. 단, 신규 시설의 경우 1일 계란 취급능력 1백만개 이상의 시설을 갖춰야 하며, 시설 보완의 경우 전년도 계란 취급액이 60억원 미만(매출기준)인 경우에는 지원이 제외된다. 

이번 지원사업은 국고 보조금 30%, 지방비 30%, 자부담 40%이고, 지원한도액의 경우 신규시설 60∼100억원, 시설 보완 10∼30억원이다.

계란 생산·유통종합계획이 승인된 지자체의 종합계획에 포함되어 있는 사업대상자는 사업계획서 및 각종 구비서류를 작성해 오는 22일(금)까지 시·군에 신청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