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6 (토)

  • 흐림동두천 15.4℃
  • 흐림강릉 15.3℃
  • 서울 16.7℃
  • 흐림대전 17.7℃
  • 대구 18.5℃
  • 울산 19.7℃
  • 광주 18.8℃
  • 부산 21.5℃
  • 흐림고창 17.9℃
  • 제주 24.0℃
  • 흐림강화 15.4℃
  • 흐림보은 17.1℃
  • 흐림금산 17.8℃
  • 흐림강진군 21.4℃
  • 흐림경주시 19.7℃
  • 흐림거제 22.6℃
기상청 제공

종합

분과별 현안 해결 정책대안 제시

미래축산포럼, 24일 농협신관서 종합심포지엄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미래축산포럼이 오는 24일 ‘소비자 신뢰강화를 위한 축산발전방안’을 주제로 5개 분과가 모두 참여하는 종합심포지엄을 개최한다. 농협중앙회 신관 3층 대회의실에서 열리는 이번 심포지엄에선 미래축산포럼의 5개 분과위원회에서 축산환경과 가축질병, 축산물 안전성 등 각각의 현안문제 해결을 위한 정책대안을 발표할 예정이다.
생산성향상분과에서는 ‘축종별 생산비 절감방안(서울대 김유용 교수)’, 친환경축산분과에선 ‘친환경 및 동물복지 축산의 발전방안(순천대 양철주 교수)’, 식품가공분과는 ‘축산식품 안전성 제고방안(숙명여대 윤요한 교수)’, 질병방역분과는 ‘한국의 HPAI 발생 역학 및 방역대책 개선방안(반석가금진료연구소 손영호 소장)’, 신성장동력분과는 ‘축산 4대 현안과제에 대한 미래형 해결 방안(전북대 이학교 교수)’을 발표할 계획이다.
종합토론은 노경상 축산경제연구원 이사장이 좌장을 맡은 가운데 생산자단체를 대표해 도드람양돈조합 이영규 조합장과 양계협회 이홍재 회장이, 소비자단체를 대표해 소비자시민모임 김자혜 회장(예정)이 지정토론자로 나서고, 이철영 축산분야학회협의회장(경남과학기술대 교수)과 김범석 친환경인증기관협회장 등도 토론에 참여할 예정이다.
미래축산포럼(위원장 이상락·건국대 교수)은 축산이슈에 대한 전문가들의 R&D 과제도출과 정책대안 제시를 목적으로 2011년 설립돼 2012년부터 운영되기 시작한 조직이다. 올해 R&D과제 발굴에서 정책대안 제시로 역할을 조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