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08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매일유업과 함께하는 클래식 향연

제27회 매일클래식 음악회, 3개 지역서 진행
지난 5일 서울서 시작…11일 춘천·12일 부천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이 지난 5일부터 12일까지 서울과 춘천, 부천에서 개최하고 있는 ‘제27회 매일클래식’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5일 오후 7시 30분 서울 연세대 금호아트홀에서 시작된 ‘제27회 매일클래식’은 오는 11일 오후 4시 춘천 백령아트센터와 12일 오후 4시 부천 부천시민회관 대공연장에서 각각 열린다.
특히 매일유업의 대표적인 기업문화사업의 하나인 매일클래식은 ‘따뜻하게 찾아가고, 초대하는 음악회’라는 모토 아래 큰 공연장 위주에서 벗어나 더 작은 지역과 학교강당 등으로 찾아가는 음악회로 고객에게 성큼 다가서고 있다.
지난 2003년부터 지금까지 서울과 부산, 광주, 대전, 대구, 춘천, 제주 등 전국 각지 60여 곳을 순회하며 5만 여명의 고객에게 매회 다양한 클래식 공연을 펼쳐왔다.
올해 27회를 맞이하게 된 이번 공연은 ‘풍자와 저항Ⅱ, Mozart & Verdi’라는 테마 아래 ▲세상을 사랑 하며 풍자한 고전주의 작곡가 모차르트의 3대 오페라 중 ‘피가로의 결혼’ 서곡 ▲아리아와 가을의 정서를 듬뿍 담은 바이올린 소나타 ▲시대의 인습에 저항한 낭만주의 작곡가 베르디의 오페라 리골렛토의 아리아와 19세기 위대한 실내악곡으로 자리매김한 현악사중주곡까지 또 한 번 감동의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매일클래식 1회부터 음악감독을 맡고 있는 김화림 바이올리니스트가 직접 알아듣기 쉬운 해설을 곁들이며, 바이올린 이상효, 비올라 에르완 리샤(Erwan Richard), 첼로 김경란, 피아노 김지연, 소프라노 박지현, 바리톤 김인휘 등 국내외 최정상 음악가들이 함께한다.
매일유업 한 관계자는 “올 가을 아름다운 클래식 선율로 관객들이 바쁘고 지친 일상에서 벗어나 잠시 나마 감성적이고 행복한 시간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줌인>제 10회 ‘대한민국이 한우먹는날’ 행사 현장은 서울 살곶이 공원 비롯 전국 각지서 한우잔치 한우자조금, 직장인 회식 지원 이색 이벤트 눈길 숯불구이장, 가족나들이객 북적…시설 개선도 전국이 한우잔치로 떠들썩했다. 지난 1일 올해로 10회째를 맞은 ‘대한민국이 한우먹는 날’ 행사가 서울 성동구 살곶이 공원을 비롯한 전국 각지에서 동시에 진행됐다.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민경천)와 전국한우협회(회장 김홍길)가 주관한 대한민국이 한우먹는 날 행사를 기념하기 위한 다채로운 이벤트로 가득한 한주였다. 1일부터 시작한 이벤트가 5일까지 이어졌다. ◆ 살곶이 공원서 숯불구이 행사 서울 성동구 살곶이 공원에서는 행사를 기념하기 위한 숯불구이축제가 1일부터 4일까지 이어졌다. 행사장에서는 1등급 한우고기를 1인분에 1만원대에 먹을 수 있다는 ‘1+1+1’ 행사를 테마로 한우고기 할인판매가 진행됐다. 오전 11시부터 밤10시까지 운영되는 숯불구이 축제 행사장에는 가족과 친구, 직장동료, 연인 등 한우고기와 함께 행복한 시간을 보내기 위한 인파들로 넘쳐났다. 시설 면에서 지난 행사에 비해 확연히 달라진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높이 20미터의 대형텐트를 설치해 많은 테이블에서 동시에 숯불을 피워도 환기에 문제가 없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