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9 (토)

  • -동두천 8.5℃
  • -강릉 9.9℃
  • 맑음서울 10.5℃
  • 흐림대전 14.4℃
  • 흐림대구 12.8℃
  • 흐림울산 12.6℃
  • 흐림광주 16.9℃
  • 흐림부산 13.1℃
  • -고창 16.0℃
  • 흐림제주 16.5℃
  • -강화 10.7℃
  • -보은 12.6℃
  • -금산 13.9℃
  • -강진군 15.0℃
  • -경주시 12.7℃
  • -거제 14.3℃
기상청 제공

국내산 자연치즈, 눈과 입으로 즐긴다

농진청, 11일 왕십리역서 목장형 자연치즈 경연대회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우리나라 낙농가들이 만든 자연치즈를 눈과 입으로 즐길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오는 11일 서울 왕십리역 비트플렉스에서 제12회 자연치즈 경연대회 출품작 전시행사를 연다.
이 행사는 목장형 자연치즈를 만드는 국내 낙농가를 중심으로 자연 치즈의 품질향상과 소비확대를 위해 지난 2006년부터 열리고 있으며, 올해는 고다, 체다, 베르크, 까망베르 치즈 등 전국 각지의 목장에서 출품한 자연치즈 70여 점을 비롯해 총 200여 개의 치즈가 전시와 다양한 부대행사를 통해 소비자와 만난다.
스트링, 크박, 할로미 등 신선치즈와 고다, 체다, 틸지터 등 숙성치즈의 시식과 함께 소비자 현장 선호도 평가를 진행하며, 치즈 관련 퀴즈쇼와 경품행사, 낙농가의 유제품 판매 행사 등이 방문객의 눈과 입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농진청은 목장형 자연치즈는 목장에서 짠 신선한 우유로 제조해 믿을 수 있으며, 숙성치즈의 경우 수입 치즈에 비해 짜지 않고 짧은 숙성기간으로 숙성취가 적어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것이 강점이라고 설명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축산물이용과 정석근 과장은 “이번 전시행사가 자연치즈의 품질을 끌어올리는 동시에 국내산 유제품에 대한 관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