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08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국내산 자연치즈, 눈과 입으로 즐긴다

농진청, 11일 왕십리역서 목장형 자연치즈 경연대회


우리나라 낙농가들이 만든 자연치즈를 눈과 입으로 즐길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오는 11일 서울 왕십리역 비트플렉스에서 제12회 자연치즈 경연대회 출품작 전시행사를 연다.
이 행사는 목장형 자연치즈를 만드는 국내 낙농가를 중심으로 자연 치즈의 품질향상과 소비확대를 위해 지난 2006년부터 열리고 있으며, 올해는 고다, 체다, 베르크, 까망베르 치즈 등 전국 각지의 목장에서 출품한 자연치즈 70여 점을 비롯해 총 200여 개의 치즈가 전시와 다양한 부대행사를 통해 소비자와 만난다.
스트링, 크박, 할로미 등 신선치즈와 고다, 체다, 틸지터 등 숙성치즈의 시식과 함께 소비자 현장 선호도 평가를 진행하며, 치즈 관련 퀴즈쇼와 경품행사, 낙농가의 유제품 판매 행사 등이 방문객의 눈과 입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농진청은 목장형 자연치즈는 목장에서 짠 신선한 우유로 제조해 믿을 수 있으며, 숙성치즈의 경우 수입 치즈에 비해 짜지 않고 짧은 숙성기간으로 숙성취가 적어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것이 강점이라고 설명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축산물이용과 정석근 과장은 “이번 전시행사가 자연치즈의 품질을 끌어올리는 동시에 국내산 유제품에 대한 관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줌인>제 10회 ‘대한민국이 한우먹는날’ 행사 현장은 서울 살곶이 공원 비롯 전국 각지서 한우잔치 한우자조금, 직장인 회식 지원 이색 이벤트 눈길 숯불구이장, 가족나들이객 북적…시설 개선도 전국이 한우잔치로 떠들썩했다. 지난 1일 올해로 10회째를 맞은 ‘대한민국이 한우먹는 날’ 행사가 서울 성동구 살곶이 공원을 비롯한 전국 각지에서 동시에 진행됐다.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민경천)와 전국한우협회(회장 김홍길)가 주관한 대한민국이 한우먹는 날 행사를 기념하기 위한 다채로운 이벤트로 가득한 한주였다. 1일부터 시작한 이벤트가 5일까지 이어졌다. ◆ 살곶이 공원서 숯불구이 행사 서울 성동구 살곶이 공원에서는 행사를 기념하기 위한 숯불구이축제가 1일부터 4일까지 이어졌다. 행사장에서는 1등급 한우고기를 1인분에 1만원대에 먹을 수 있다는 ‘1+1+1’ 행사를 테마로 한우고기 할인판매가 진행됐다. 오전 11시부터 밤10시까지 운영되는 숯불구이 축제 행사장에는 가족과 친구, 직장동료, 연인 등 한우고기와 함께 행복한 시간을 보내기 위한 인파들로 넘쳐났다. 시설 면에서 지난 행사에 비해 확연히 달라진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높이 20미터의 대형텐트를 설치해 많은 테이블에서 동시에 숯불을 피워도 환기에 문제가 없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