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7 (일)

  • 맑음동두천 11.6℃
  • 구름많음강릉 19.1℃
  • 구름조금서울 14.4℃
  • 맑음대전 14.6℃
  • 맑음대구 20.3℃
  • 맑음울산 19.0℃
  • 맑음광주 15.2℃
  • 맑음부산 20.0℃
  • 구름조금고창 13.4℃
  • 맑음제주 19.3℃
  • 맑음강화 10.2℃
  • 구름조금보은 10.7℃
  • 맑음금산 13.4℃
  • 맑음강진군 15.4℃
  • 맑음경주시 15.8℃
  • 맑음거제 18.7℃
기상청 제공

최고 명장에 수원축협 양강희 컨설턴트

농협, 축산컨설턴트 컨설팅 평가대회 개최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농협(회장 김병원)이 헌법에 농업의 공익적 가치를 반영하기 위해 지난 1일 1천만 명 서명운동에 돌입했다.
농협 임직원 500여명은 이날 농협본관 대강당에서 ‘농업가치 헌법 반영 국민공감운동’ 추진결의대회<사진>를 갖고 서명운동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이날 농협 임직원들은 범 농업계, 학계, 시민단체 등을 아우르는 국민적 공감대를 구축해 농업가치의 헌법 반영을 달성하겠다는 결의를 다졌다.
결의대회에서 국민운동 동참 제1호 서명을 한 김병원 회장은 “농업은 농축산물을 생산하는 본원적 기능 외에도 식량안보, 농촌경관 및 환경 보전, 수자원 확보와 홍수 방지, 지역사회 유지, 전통문화 계승 등 다양한 공익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농업의 공익적 가치가 헌법에 반영돼 지속가능한 농업과 국토 균형발전을 위한 원동력이 될 수 있도록 국민들의 관심과 적극적인 서명참여를 기대한다”고 했다.
이에 앞서 지난달 31일 농협중앙회 대의원 조합장들은 ‘농업의 공익적 가치 헌법 반영’을 위한 대국회 건의문을 채택했다. 건의문은 전국 조합장 일동 명의로 헌법개정특별위원회에 전달될 예정이다. 건의문에는 ▲농업의 공익적 기능과 그 중요성을 헌법에 명시해 줄 것 ▲농업의 공익적 기능 강화를 위한 국가 책무를 규정해 줄 것 ▲농업의 공익적 기능을 창출하는 농업인에 대한 재정지원 근거를 마련해 줄 것 등의 내용이 담겼다.
농협은 중앙회에 ‘농업가치 헌법 반영 범 농협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농업인단체·소비자단체·학계 등 각계각층과 함께 캠페인 및 온라인 서명 운동 등을 이 달 중에 집중 전개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