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8 (금)

  • -동두천 11.1℃
  • -강릉 10.0℃
  • 구름많음서울 14.2℃
  • 흐림대전 16.8℃
  • 흐림대구 12.8℃
  • 울산 11.5℃
  • 박무광주 18.3℃
  • 흐림부산 13.1℃
  • -고창 15.0℃
  • 흐림제주 18.4℃
  • -강화 12.4℃
  • -보은 17.4℃
  • -금산 17.6℃
  • -강진군 18.5℃
  • -경주시 12.3℃
  • -거제 14.3℃
기상청 제공

종합

전남대 동물자원학부 레드&화이트 페스티벌 ‘눈길’

100여개 국내산 육·유가공품 전시…안전·우수성 알려

[축산신문 김은희 기자]


대학생들이 우리 축산식품의 안전성을 알리고 소비를 촉진하기 위한 행사를 진행해 눈길을 끌고 있다.
전남대 농업생명과학대학 동물자원학부(학부장 전태일)는 지난달 28일 교내 후문(동문) 특설무대에서 ‘제37회 레드 & 화이트(Red & White) 페스티벌’<사진>을 개최했다.
올해로 서른일곱 해 째를 맞은 이 행사는 국내산 축산식품(유제품 및 육제품)의 안전성과 중요성을 널리 알려 소비를 촉진하고, 동물자원학부 학생들의 졸업 후 진로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행사에는 국내 유명 식품회사인 CJ제일제당, 목우촌, 하림, 선진햄, SFOOD, 매일우유, 한국야쿠르트 등으로부터 협찬 받은 육제품(햄, 소시지)과 유제품(우유, 요구르트) 100여 가지가 전시됐다. 특히, 전남대학교 동물자원학부 식육과학연구실 학생들이 진구복 교수 지도 아래 육가공 실습으로 만든 10여 가지 제품도 함께 전시됐다.
지난달 26일부터 진행되고 있는 ‘2017 용봉대동풀이’의 부대행사이기도 한 이날 행사에는 전남대학교 재학생은 물론 인근 주민 500여 명이 찾아 전시된 육제품과 유제품을 시식(음)하고 설문조사에 응답했다.
전태일 동물자원학부장은 “이번 행사는 식품안전성에 대한 불신을 걷어내고 우리 축산물의 안전성과 우수성을 확인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면서 “특히, 학생들이 직접 행사를 기획하고 진행하는 만큼 졸업 후 진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사료된다”고 말했다.